머스크, 테슬라 주식 15조원 팔아…주가 최고점 대비 21%↓

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(CEO)가 한 달 동안 15조원에 달하는 테슬라 지분을 처분했다. 머스크의 지분 처분 영향 등으로 인해 테슬라 주가는 11월 최고점 대비 21% 하락했다.

머스크는 13일(현지시간) 213만주 규모의 주식매수청구권(스톡옵션) 행사에 따른 세금 납부를 위해 9억650만 달러(약 1조735 원) 규모의 93만4901주를 추가 매도했다고 미국 증권거래위원회(SEC)에 신고했다.

로이터통신은 이번 주식 매도를 포함해 머스크가 한 달간 129억4000만 달러 규모의 주식을 팔았다고 보도했다.

지난달 6일 머스크는 테슬라 보유 지분 10% 매각 여부를 묻는 트윗을 올렸고, 58%가 찬성하자 같은달 8일부터 보유 지분을 팔았다.

블룸버그통신은 머스크가 지분을 매각한 이후 테슬라 주가가 최고점 대비 21%가량 빠졌다고 전했다. 지난밤 테슬라는 전일 대비 4.98% 하락한 966.41달러에 거래를 마쳤다.